요즘 인기있는 호주 뉴질랜드 호스텔

Home / 국외 호스텔정보 (배한성의 호스텔 정보) / 요즘 인기있는 호주 뉴질랜드 호스텔

요즘 국제정세 영향으로  호주 / 뉴질랜드가 여행지로 인기를  높히고 있다. 두 나라는 관광시스템이 아주 발달되어 있는  선진국이자 영어권으로 많은 한국인들이 살거나 여행 유학중이며 한국과는 시차도 적어 여행하기 편하다.  호스텔 이용도 체계가 잡혀 있으며  예약은  연맹 홈페이지 오른편 호스텔 예약(BOOKING & GUIDE) 코너에서 가능하다. 그리고 여러 모로 안정된 연령층인 60대와 70대의 해외여행객수가 크게 늘어나고 있으며  지출액도 많은 편이라고 뉴스에서 전하고 있는데, 시대 발전에 따라 패키지여행보다는 호스텔 국제회원증으로 여러 곳의 안전하고 경제적이며 시설좋은 호스텔을 이용하는 개별 및 테마여행이 더욱 관심 대상이 되겠다.

호주(오스트레일리아)

한 나라이지만 한반도 면적의 거의 35배 넓은  국가인 만큼 보통 지역별로 나누어 여행을 가며 제일 큰 도시인 시드니와  골드코스트 및 멜버른 등 동남부를  가장  먼저 구경한다.

호스텔들-시드니 8곳: https://www.yha.com.au/hostels/nsw/

시트니 센트럴 호스텔-호주연맹 사진
시트니 센트럴 호스텔-호주연맹 사진

그 다음은 서남부 중심지인  퍼스로 많은 포도밭과 스완강 이 있고  식당과 쇼핑센터 등이 모여 있어 편리하다. 호주 중앙 사막지역인 울루루에 있는   큰 바위 에이어즈락(Ayers Rock)도 TV 등에서 보게 된다.
http://www.australia.com/ko-kr/places/red-centre/nt-uluru.html

호주 북동쪽 레포츠의 천국이자 자연환경이 뛰어난 케언즈도 찾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고 호스텔도 이용할 수 있다.

호주호스텔연맹: https://www.yha.com.au/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YHAhostels
호주유스호스텔연맹 발간 여행정보잡지: pdf 받기
역대 추천된 호스텔-2011년 스포츠조선기사 ▶ 호주 ‘홀스갭 호스텔’ (Hostel Halls Gap – Grampians YHA Eco Hostel)


호주 ‘홀스갭 호스텔’

태양열 에너지를 이용한 자연친화적 설계를 통해 지어진 유스호스텔이다. 여름 휴가 기간 동안 자연과 함께 특별한 쉼을 얻고자 하는 여행객들에게 추천한다. 호스텔 근처에는 산악자전거, 암벽등반, 승마 등의 즐길거리도 다양하다. 호스텔 내에 있는 작은 채소밭에서 유기농으로 재배하는 채소나 허브도 맛 볼 수 있다.

도미토리 1박 문의: grampians@yhavic.org.au
호주관광청: http://www.australia.com/ko-kr

한국인은 호주 입국시 비자가 필요하다.
http://www.australia.com/ko-kr/planning/visa-information.html

뉴질랜드

자연이 워낙 아름다운 뉴질랜드는 한반도보다 조금 넓으며  북섬과 남섬 2개로 나나누어져 있고 관광객들이 아주 많이 찾는 나라이다. 흔히 여행은 남섬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시작하여 마운틴 쿡,퀸스타운 등을 들리며 멋진 자연과 여러가지 레포츠를  즐긴다.

북섬 호스텔 후기 (로토루아 호스텔): 오클랜드/해밀턴 http://www.kyha.or.kr/?p=5546

로토루아 호스텔 외부
로토루아 호스텔 외부

유황 간헐천으로 유명한 북섬  로토루아에 호스텔이 있어 편리하게 이용하며 투어도 갔다 왔다. 오클랜드에서 가는 버스가 왼편으로 호스텔을 지나가기에 찾기 쉬웠고 관광안내소가 버스정류장인데 아주 큰 규모이다.

뉴질랜드 호스텔연맹 홈페이지: http://www.yha.co.nz/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YHANewZealand/?fref=nf

YHA New Zealand Summer is coming: Longer days as we near the tail end of winter – National – NZ Herald News Summer lovers rejoice. We are gaining 20 minutes a week of extra sunlight as we hit the tail end of winter. – New Zealand Herald NZHERALD.CO.NZ

뉴질랜드 관광청: http://www.newzealand.com/kr/
뉴질랜드 기차여행-뉴스웨이브 기사: http://www.newswave.kr/sub_read.html?uid=249113

기차는  버스보다 속도가 느리지만 시설이 좋고 타본 이들이 적어 외국 관광객들이 종종 이용하고  있다. 일정 여유가 있다면 피지(호스텔 있음), 타히티 등 태평양 지역을 여행할 수도 있다.